Bernard Buffet

Bernard Buffet (10 July 1928 – 4 October 1999) was a French painter of Expressionism and a member of the anti-abstract art group L'homme Témoin (the Witness-Man).


Buffet was born in Paris, France, and studied art there at the École Nationale Supérieure des Beaux-Arts (National School of the Fine Arts) and worked in the studio of the painter Eugène Narbonne. He met the French painter Marie-Thérèse Auffray and was influenced by her work.


He began to publish full-fledged works at age 18 and won the Critic Award at age 20. Since 1948, he has been widely known in Paris and has held more than 50 exhibitions in various parts of the world since 1949. His works include <Kiki the Girl>, <Portrait of a Painter>, <Butterfly>, <Clown with a Waterdrop Tie>, and <Ecorche>.



베르나르 뷔페 (1928년 7월 10일 – 1999년 10월 4일)은 프랑스의 표현주의 화가이자 반 추상 미술 그룹 L' homme Témoin (위트니스 맨)의 일원이었다.


뷔페는 프랑스 파리에서 태어나 École Nationale Supérieure des Beaux-Arts (국립 미술 학교)에서 미술을 전공했으며 화가 유젠느 나르본느 Eugène Narbonne의 스튜디오에서 일했다. 그는 프랑스 화가 마리 테레즈 오프레 Marie-Térèse Auffray를 만나 그녀의 영향을 받았다.


18세부터 본격적인 작품을 발표하기 시작하여, 20세 때 비평가상을 받았다. 1948년부터 파리 화단에서 널리 알려지기 시작하였고, 1949년부터 전 세계에서 50회 이상의 개인전을 열었다. 인물화에 뛰어난 재능으로 날카로운 붓질을 통한 자신만의 독특한 회화양식을 만들어내었고 장식과 일러스트 작업에도 두드러진 재능을 보여주었다. 대표 작품으로 〈소녀 키키〉, 〈어느 화가의 초상〉, 〈나비〉, <물방울무늬 넥타이를 맨 광대>, <에코르셰>등이 있다.

Gallery 508


GET IN TOUCH

서울시 강남구 청담동 95-3, 1층


Gangnamgu Chungdamdong 95-3, 1F

Seoul, Korea

 PAST EVENTS


  • 2020.Feb.07 Artist Talk : JEAN-PIERRE RAYNAUD (Espace RAYNAUD)
  • 2020.Feb.07 OPENING PARTY

2020 Gallery 508 © All Rights Reserved